1/6~1/10 단기 선교

꿈의 학교 단기 선교 팀이 일본에 왔습니다.
한일 관계가 별로 좋지 않은 지금 하나님의 사랑을 품고 온 중고등 학생들과 선생님들.

1/7 아침부터 부지런히 움직여 2차 세계대전 끝무렵 패할 것을 예상한 일본은 지대가 좋은 이 나가노에 일왕과 나라의 주요 기관을 옮기기 위하여 1944년 11월부터 1945년 8월까지 약 9개월에 걸쳐 파놓은 반공호를 견학했습니다.
이 공사를 위해 많은 조선인들이 강제징용 당했고 굶주림과 탄압과 위험한 공사현장 속에서 죽어갔습니다. 일본은 그 당시의 자료를 불태우고 역사적 사실을 자료가 없어서 알 수 없다고 이야기하고 있습니다.
역사적 관계를 생각하면 마음이 무겁고 힘들지만 하나님께서 일본 영혼을 사랑하고 계시고 복음을 통하여 한일관계가 좋아질 거라 믿습니다.

1/7에는 나가노시에 있는 노인복지 시설과 헤세드 스쿨이 있는 아게야 마을 주민들을 초대하여 공연을 했습니다.
1/8에는 묘코시에 있는 노인복지 시설에서 공연을 했습니다.
시기적으로 독감이 유행하여 할아버지 할머니들과 교제할 수 없어서 아쉽지만 공연을 통하여 하나님의 사랑이 흘러갔으리라 믿습니다.
1/9에는 작년에도 했던 그린힐즈에서 공연관 한국과 일본의 전통놀이를 하며 좋은 교류의 시간을 가졌습니다.(그린힐즈 학생 사진 게재할 수 없어서 우리 학생들 사진만..)

단기 선교팀이 만난 모든 사람들이 주님의 백성이 되고 밟았던 땅이 주님의 나라가 되길 기대하고 기도합니다.

조우야마 반공호 견학
조선인 희생자 추도 평화 기념비
나가노시에 있는 노인 복지시설에서
아게야 마을 주민들과
묘코시에 있는 노인 복지시설에서
묘코시에 있는 노인 복지시설에서
묘코시에 있는 노인복지 시설에서 니이가타의 특산물을 선물로 주셨습니다.
그린힐즈에서의 공연과 전통 놀이 체험
그린힐즈에서의 공연과 전통놀이 체험
그린힐즈 학생들이 만들어준 편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